본문 바로가기

가갸날

(22)
썸네일 이미지 푸른바다꿈 검은바다꿈 비밀? 맑은바다꿈해몽 의미 알고보니? 비가 내렸습니다. 바다에도 내렸습니다. 항해를 하고 있는데 배위에도 비가 내리칩니다. 사나운 파도마저 비에 파묻혀 버린듯한 모양입니다. 바다에 비가 내리면 하늘과 바다가 물과 물로서 닿습니다. 마치 하나의 세계에 배만 둥실 떠 있다는 느낌을 지울 길이 없습니다. 크루저를 타고 가노라면 파도가 배앞으로 다가오더니 뱃머리에 부딪친후 뒤로 달아납니다. 파도는 배의 강철에 부딪혔는데도 아프지도 않은 모양입니다. 하기사 배는 바위에 정면으로 부딪혀도 아무렇지도 않은듯 연이어 바위에 부딪히기를 멈추지 않습니다. 결국에는 그 바위를 깎아서 작게 만들어 버립니다. 요즘 점점 파도가 거세지는 듯한 느낌입니다. 바다의 물이 점점 많아지는 듯한 느낌입니다. 느낌뿐만이 아니라 과학계에서 내놓는 보고서에도 빙하가 녹하 점점 해..
썸네일 이미지 검은바다꿈해몽 길몽? 흉몽? 맑은바다꿈 푸른바다꿈해몽 깜짝 풀이? 중고교를 항구도시에서 보냈습니다. 중학교 시절 사생대회라는 게 있었습니다. 대회라고 해서 상을 주고 그런 게 아니라 한 학년 전체가 그림을 그리러 야외에 나가는 것을 말했습니다. 항구도시이다 보니 사생대회는 늘상 해수욕장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해수욕장은 뱃사장이 넓기 때문에 많은 학생이 모여 앉기도 좋고 그림을 그리기도 좋았습니다. 아이들은 바다를 바라보면서 그림을 그리기 시작합니다. 연필로 대충 스케치북에 밑그림을 그리고 나서 물감을 칠해야 했습니다. 물감을 칠하려면 물이 필요헀습니다. 해수욕장에서 물을 딱히 구할 곳이 없어서 아이들은 하나 둘 바닷쪽으로 달려갑니다. 그곳에서 물을 떠서 물감을 풀어 붓으로 채색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아이들은 약속이나 한듯 바닷가쪽으로 주르르 달려갑니다. 마치 미끄러지듯..
썸네일 이미지 푸른바다꿈 맑은바다꿈 비밀? 검은바다꿈 수영꿈해몽 태몽 깜짝 의미? 남자와 여자가 해변가를 아슬아슬하게 걷습니다. 바닷가 파도가 오늘따라 마치 사람을 집어삼킬 만한 기세로 거셉니다. 파도에 뛰어들면 금방이라도 삼켜버릴 것만 같습니다. 이런 파도를 곁에 두고 해수욕장을 걷습니다. 어떤 사이인지 모르지만 약간의 간격을 두고 걷고 있습니다. 분위기가 냉랭합니다. 조금 걸어가자 여자가 바다에 뛰어들려고 합니다. 남자는 간신히 팔을 붙잡아 제어합니다. 다행스럽게도 바다에 뛰어들지는 않았습니다. 다시 이 남녀는 해수욕장을 걸어갑니다. 한참을 걸어가다가 싸우는 듯 소리가 점점 커집니다. 소리가 커지자 파도가 더욱 사납게 울어댑니다. 파도가 더욱 거세게 몰아칩니다. 이번에는 남자가 바다에 뛰어들려고 합니다. 여자가 간신히 제어합니다. 남자와 여자는 서로 번갈아 가면서 바다에 뛰어들 것..
썸네일 이미지 흰염소꿈 흑염소꿈 놀라운 의미? 염소나오는꿈해몽 염소태몽 비밀? 온 동네 아이들이 염소를 데리고 언덕으로 모였습니다. 풀이 잔뜩 자란 곳에 염소를 메어둡니다. 각자 염소를 지켜야 합니다. 그러다보니 굳이 모든 아이들이 염소를 지킬 필요가 없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아이들은 다시 모였습니다. 가위바위보를 합니다. 가위바위보에서 지는 아이가 염소를 지키기로 합니다. 당시의 시골아이들은 염소를 데리고 풀밭으로 가서 먹이는 일을 도맡아야 했습니다. 학교에 갔다오자 마자 염소를 데리고 풀밭으로 갑니다. 염소가 몹시 배가 고팠기 때문에 빨리 풀밭으로 데려가야만 했습니다. 시골아이들은 이런 일이 일상사가 되어 있습니다. 가위바위보를 했습니다. 하필이면 제일 어린 아이가 졌습니다. 그 아이가 염소를 지켜야 합니다. 아이는 울상이 되어버립니다. 염소를 지켜야하지만 힘이 약하고 혼자..
썸네일 이미지 흰염소꿈 흑염소꿈 비밀? 염소나오는꿈 염소꿈해몽 태몽 깜짝 의미? 시골은 아이들에겐 그야말로 천국과도 같습니다. 마음껏 뛰어놀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요즘같이 어린시절부터 학원을 많이 다녀야 하는 시절과는 사뭇 다른 풍경이었습니다. 어린시절 시골에서 자라서 염소를 곧잘 보면서 자랐습니다. 당시의 염소는 집안의 재산과도 같은 존재였기 때문입니다. 당시에는 염소가 많았습니다. 동네 어디에든 염소가 가까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집주변에서 풀을 뜯는 염소의 모습을 쉽게 볼 수 있었습니다. 염소는 줄을 메어 돌에다 둘러묶어 두면 제법 큰 돌이 무거워 멀리 도망을 가지 못하고 그 주변에서 풀을 뜯어 먹었습니다. 여름철이면 아이들은 학교가 끝나자마자 냇가로 멱을 감으러 갑니다. 그때 염소를 데리고 갑니다. 냇가는 물이 있어서 풀이 많았습니다. 그곳에 염소를 메어두고 아이들은 신나게 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