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182)
썸네일 이미지 오르막길 꿈 도로꿈 내리막길 꿈 비밀? 오르막길 오르는 꿈해몽 의미? 아이가 엄마 아빠랑 길을 걸어갑니다. 달빛이 희미하게 내려다 보고 있습니다. 아이는 때때옷을 입었습니다. 명절이라 아이도 어른들도 기분이 좋습니다. 그런데 공동묘지를 지나고 있습니다. 갑자기 아이가 얼어붙습니다. 무섬증이 아이곁으로 성큼성큼 다가옵니다. 아이는 갑자기 발걸음이 빨라집니다. 어린시절 명절이면 기분이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세뱃돈을 받을 수가 있어서 그날만큼은 유난히 좋았습니다. 친척집으로 세배를 다닙니다. 친척집에 들리면 맛있는 음식을 내어 놓습니다. 무엇보다 어린시절이라 엄마 아빠를 따라다니면 친척들이 용돈을 주십니다. 친척 어르신들께 세배를 하고 음식도 먹고 세뱃돈도 받았습니다. 그런데 달갑지 않은 부분이 있었습니다. 바로 멀리 있는 친척한테 세배를 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산을 하나만 넘..
썸네일 이미지 고속도로꿈 터널꿈 비밀? 고속도로 달리는 꿈 도로공사 길꿈해몽 의미? 시골 아이들이 고속도로 위를 뛰어갑니다. 아직 고속도로가 완전하게 개통하지 않아 차가 다니지 않았습니다. 이제 공사를 완료한 터라 고속도로가 어떻게 생겼는 지 궁금했습니다. 그야말로 촌놈이 도시구경 하는 듯한 격이었습니다. 친구들과 달려보았습니다. 아스팔트라 맨발로 다녀도 발바닥이 아프지 않았습니다. 아이들은 누가 먼저 빨리 달리는 지 시합을 했습니다. 그리고선 내기에 진 아이들에게 벌칙을 주곤 했습니다. 달리기도 지겹자 아이들은 고속도로에 누웠습니다. 누워서 파란 하늘을 올려다 보았습니다. 하늘 위로 비행기가 궤적을 그리며 지나갑니다. 아이들은 아스팔트 위에 누워서 차가 다니지 않는 길을 마음껏 즐깁니다. 조금 있으면 고속도로에 차가 다닐 터이고 차가 다니면 이제는 고속도로에 들어올 수도 없기 때문에 ..
썸네일 이미지 노래듣는꿈 꿈에 노래 비밀? 노래 부르는 꿈 노래하는 꿈해몽 의미? 어린시절 1년에 한번 온 동네에 노래잔치가 있었습니다. 광복절을 맞아 면사무소에서 축하 겸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낮에는 운동경기가 열립니다. 저녁이 되면 노래자랑 대회가 열렸습니다. 제법 상품이 크고 상금도 주어지기 때문에 서로 그 노래자랑 대회에 나가려고 노력했습니다. 첫날 밤에는 예선전이 열립니다. 노래깨나 한다는 사람은 모두 예선 무대에 올라갑니다. 당시에는 어렸지만 그 자리에 서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노래가 따라주지 않았습니다. 노래 실력이 없었고 노래를 하기가 버거웠습니다. 아기 버겁다기 보다는 노래를 잘 못했기에 그 무대에 선다는 게 어려웠습니다. 노래를 잘하는 사람은 자기를 최대한으로 알리는 기회로 삼았습니다. 동네 어르신들 앞에서 멋지게 노래를 하는 모습은 상상만 해도 흥겹고 멋진 모습이었..
썸네일 이미지 화분선물꿈 화분에물주는꿈 비밀? 화분사는꿈 식물꿈 큰화분꿈 꿈해몽 의미? 한 때 주택에 살았습니다. 요즘같은 아파트가 많이 없었 때 대개 사람들은 주택에 살았습니다. 일반 주택에 살다보면 마당이 있고 작은 정원이 있습니다. 정원에 봄이 되면 꽃을 심었습니다. 마당이 있기 때문에 화분일 키우기가 좋았습니다. 수도가 가까이 있기 때문에 물을 주기도 편리했습니다. 그런 연유로 화분을 여러 개 키웠습니다. 화분을 많이 키우다 보니 꽃도 곧잘 보게 되었습니다. 사시사철 온갖 꽃들이 사람을 기분좋게 해주었습니다. 꽃이 있는 곳에서 생활하고 식물이 가까이 있다보니 정서적으로도 안정이 되고 기분마저 상쾌했습니다. 옥상도 널찍한 게 가끔 옥상에 올라서 주변을 살펴보는 게 좋았습니다. 옥상에도 곧잘 식물을 재배하곤 했습니다. 옥상에 상추를 심어서 식탁에 올리곤 했습니다. 옥상도 하나의 정원역할..
썸네일 이미지 회사에 지각하는 꿈 회사동료꿈 비밀? 해고되는 꿈 직장상사 꿈해몽 의미? 선배들이 첫 만남부터 군기를 잡습니다. 군대도 아닌데 웬 군기냐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그게 모두 다 기선잡기였습니다. 기선을 잡지 않으면 후배한테 되레 꽉 잡혀서 직장생활을 하게 될 것이라는 것을 선배들은 너무나도 잘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시작부터 단단히 후배들을 휘어잡으려는 심사였습니다. 회사에 함께 입사한 동기들은 점심시간에 잠시 모였습니다. 그리고선 이 난국을 어떻게 뚫고 나가야 할지 궁리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대개의 반응이 그저 져주자는 것이었습니다. 군기를 잡는다고 얼마나 오래 갈 것이며 그런 기쁨을 만끽하게 해 주어야 오히려 회사생활이 편할 것이라는 그런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모두들 마음을 먹자 오히려 회사생활이 편했습니다. 그렇게 해서 회사생활을 시작했습니다. 어떻게 하다보니..